강민진, 윤석열에 “공채 아니라면 청년들도 경력위조 괜찮나”


[서울=뉴시스] 박영환 기자 = 강민진 청년정의당 대표는 15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경력 위조 사실이 드러난 아내 김건희씨를 두고 ‘시간강사는 공채가 아니다’는 취지의 발언을 한 데 대해 “다른 청년들도 얼마든지 취업 과정에서 경력위조를 해도 된다는 뜻인가”라고 비판했다

Source